충북 영동 영국사

- 천년 은행나무가 있는 고즈넉한 가을 사찰 -

 

 

025영국사 은행나무(여행편지).jpg

  <영국사 은행나무> 

 

충북 영동의 영국사는 천태산 자락에 자리잡은 사찰로, 천 년 된 은행나무가 유명한 절입니다. 수령이 약 천 년 정도로 추정되는 영국사 은행나무는 아주 큰 거목으로, 한눈에 보기에도 신령스런 느낌이 들 정도로 멋지게 생긴 나무입니다. 가을이면 은행잎이 노랗게 물들고 그 은행잎이 떨어져 바닥까지 노랗게 물드는데 가히 환상적인 풍경이 펼쳐집니다. 이 나무는 양평의 용문사 은행나무처럼 나라에 큰 일이 닥칠 때마다 소리를 내서 울었다는 전설이 전해오기도 합니다. 영국사는 이 가을철 영국사 은행나무를 보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입니다.

 

영국사는 은행나무 외에도 주차장에서 영국사로 들어가는 길이 편안하면서 자연스럽습니다. 도중에 삼단폭포와 삼신할미바위 등이 있는데, 풍경이 그리 대단하진 않아도 길의 분위기가 아늑합니다. 내려올 때 매표소 앞에서 길이 갈라집니다. 오른쪽길로 가면 망탑봉으로 가게 되고, 직진 길이 올라왔던 길입니다. 시간 여유가 있으면 망탑봉까지 가서 망탑봉  삼층석탑(보물 제535)을 보고 다시 돌아오면 됩니다. 망탑봉에서 주차장으로 가는 길이 있는데 험한 길이니 이 길을 가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영국사는 최근에 도로를 개설해 차가 절 앞까지 갈 수 있지만, 바깥 큰 주차장에 주차시키고 천천히 걸어 들어가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가을철에는 이 길에서 가을 분위기가 은은하게 풍겨서 가을 정취를 느끼기에 좋습니다. 주차장에서 영국사까지는 약 1km 남짓한 거리로 20~30분 정도 소요되는 힘들지 않은 길입니다.

 

영국사는 통일신라 후기에 창건된 사찰로 추정되는데, 창건에 관한 기록은 정확지 않습니다. 그후 고려 때인 12세기에 원각국사가 영국사를 중창했다는 기록이 있는 모양입니다. 이 원각국사의 부도로 추정되는 영국사 승탑(보물 제532)과 원각국사비(보물 제534)가 있습니다. 그리고 대웅전 앞에 서 있는 영국사 삼층석탑(보물 제533)과 대웅전 안에 있는 영국사 후불탱화(보물 제1397)도 영국사를 대표하는 문화재입니다.

 

영국사는 고려 말에 공민왕이 홍건적의 난을 피해 개성을 떠나 이곳에 머물며 나라의 안녕을 빌었다고 합니다. 그후 홍건적이 물러나자 개성으로 돌아가기 전에 절의 이름을, 나라의 안녕을 빈다는 의미인 영국사(寧國寺)로 바꾸었다고 합니다.

 

영국사는 은행나무가 노랗게 물드는 11월 초에 찾아가는 것이 좋습니다. 영국사로 들어가는 진입로도 좋고 또 크진 않지만 영국사의 고즈넉한 분위기도 좋아, 가을 여행지로 적당한 곳이라 할 수 있습니다. 절 입구에 매표소가 있고 입장료는 1,000원입니다.

 

영국사 : (043)743-8843, 충북 영동군 양산면 누교리 1397

 

001진입로 단풍(여행편지).jpg

  <영국사 진입로>

 

002진입로(여행편지).jpg

  <영국사 진입로>

 

004진입로(여행편지).jpg

  <영국사 진입로>

 

008삼신할멈바위(여행편지).jpg

  <삼신할멈바위라 불리는 바위입니다.>

 

009삼단폭포(여행편지).jpg

   <삼단폭포. 가을이라 물이 말랐습니다.>

 

019영국사 은행나무(여행편지).jpg

  <영국사 은행나무>

 

028영국사(여행편지).jpg

  <영국사>

 

033대웅전 앞 단풍(여행편지).jpg

  <대웅전 앞 단풍>

 

036영국사 삼층석탑(여행편지).jpg

  <영국사 삼층석탑. 대웅전 앞에 서 있는 소박한 탑으로 보물 제533호입니다.>

 

044영국사 승탑(여행편지).jpg

  <영국사 승탑. 원각국사의 부도로 추정되는 부도입니다.> 

 

064망탑봉 삼층석탑(여행편지).jpg

  <망탑봉 삼층석탑. 망탑봉에 외따로 떨어져 있는 탑으로 보물 제535호입니다.>          

 

 

주변 맛집

 

영국사 주차장 앞에 식당들이 있는데, 눈길을 끄는 편은 아닙니다. 식사가 급하지 않으면 일정에따라 다른 여행지로 이동하는 중간에 식사를 하는 것도 좋습니다.

 

충북 영동은 금강이 흐르는 곳이어서, 민물고기 음식을 내는 집들이 많습니다.

민물매운탕을 잘하는 집으로 한천가든과 오아시스가든이 꼽힙니다. 그리고 민물고기로 만든 어죽(6,000)과 도리뱅뱅이(7,000), 민물새우튀김(6,000) 등을 잘하는 집으로 가선식당과 선희식당이 알려져 있습니다. 또 대가복궁은 올갱이국밥과 버섯전골, 생선국수 등으로 유명하고 천덕송어는 송어회(2인 기준 25,000), 송어튀김과 송어탕수육(23,000)을 잘내는 집이라 합니다. 영동 읍내에 있는 사랑채는 올갱이해장국, 순두부찌개, 된장찌개 등을 잘하는 밥집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천가든 : (043)742-5056, 충북 영동군 황간면 원촌리 50-1, 황간면 원촌동1 52

오아시스가든 : (043)744-8736, 충북 영동군 양산면 호탄리 25-6

가선식당 : (043)743-8665, 충북 영동군 양산면 가선리 139-6, 양산면 금강로 760

선희식당 : (043)745-9450, 충북 영동군 양산면 가선리 45

대가복궁 : (043)742-4036, 충북 영동군 황간면 마산리 42-34, 황간면 하옥포2 11

천덕송어 : (043)744-5757, 충북 영동군 매곡면 어촌리 550, 매곡면 용촌1안길 9

사랑채 : (043)745-6004, 충북 영동군 영동읍 중앙로2 6-8

 

 

대중교통

 

영동시외버스터미널과 영동역에서 하루 6회씩 영국사행 버스가 운행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