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6() 함양 선비길과 상림 여행 후기

 

 



11 16(), 여행편지 회원분들과 경남 함양으로 내려가 선비길을 걷고 상림을 돌아보았습니다. 선비길과 상림은 함양을 대표하는 명소로, 가을 분위기가 좋은 곳입니다.

 

먼저 거연정으로 들어가 선비길을 걸었습니다. 선비길은 화림동계곡을 따라 이어지는 길로, 거연정에서 안의면소재지까지 이어지는 약 10km 거리의 길입니다. 저희는 이 날 거연정에서 농월정까지 약 6km를 걸었습니다. 이 날은 수수한 화림동계곡을 따라 걸으며 다양한 가을 풍경을 볼 수 있었습니다. 멋진 정자인 거연정과 널찍한 동호정 너럭바위 그리고 아기자기한 가을숲과 소박한 시골마을. . . 선비길 주변으로 화려하진 않지만 은은한 가을 풍경들이 펼쳐져 있어서, 마음 편히 가을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선비길을 걷고 함양읍내로 이동해 자유롭게 점심식사를 한 뒤 상림을 돌아보았습니다. 상림은 통일신라 때 최치원 선생이 조성한 인공림입니다. 무려 천 년이 넘는 연륜을 품은 숲입니다. 백 년은 넘어 보이는 고목들이 숲에 즐비해서 이 날도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조금 아쉬웠던 점은 상림이 좀 메말랐었는지, 말라서 오그라드는 잎들이 꽤 눈에 띠더군요그래도 울긋불긋한 황갈색의 가을 풍경은 좋았습니다.

 

이 날 여행은 오랜만에 떠난 평일 여행이었습니다. 평일이어서 심한 도로 정체도 없었고 여행지도 한산해서 아주 여유롭게 여행을 즐겼습니다. 아침에 조금 쌀쌀하긴 했지만, 날씨도 좋은 편이어서 맑고 상쾌한 가을 여행이었습니다. 이번 여행에 참여하신 분들 모두 여행의 피로 잘 푸시고 얼마 남지 않은 가을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