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와 무안은 낙지로 유명한 고장입니다. 요즘은 낙지가 예전보다 귀해졌지만 아직도 목포, 무안, 영암 등지는 낙지를 다루는 집들이 많습니다. 목포의 뜰채라는 음식점도 낙지전문점으로 목포에서 널리 알려지고 있는 집입니다.

 

뜰채는 여러가지 면에서 사람들의 마음을 끄는 집입니다. 일단 뜰채는 작은 마당이 있는 예쁜 이층집을 식당으로 쓰고 있습니다. 건물 안도 깔끔하고 마당에도 잔디가 깔려 있어서, 편안하고 깨끗한 분위기입니다. 그리고 이 집의 낙지는 일단 신선합니다. 사장님께서 매일 공판장에 나가 직접 낙지를 골라오신다는데, 입 안에서 씹히는 낙지의 신선한 식감을 잘 느낄 수 있습니다. 또 상차림에 정성이 가득 담겨서, 주인의 정성을 먹는 듯한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저희 일행은 낙지볶음을 먹었는데, 반찬으로 샐러드 두 종류와 물김치, 계란찜, 여러가지 밑반찬 등이 나왔습니다. 반찬의 맛도 괜찮았고 접시 하나하나에 정갈하게 담긴 찬이 보기에도 좋았습니다. 전체적으로 음식 맛은 깔끔하고 담백한 편이었습니다. 서울에서 유명한 낙지볶음집에 가면 칼칼하고 매운 낙지볶음을 주로 먹게 되죠. 여기에 불맛이라고 하는 특이한 쌉쌀함까지 더해져서 양념 맛이 강한 낙지볶음을 먹게 됩니다. 그런데 이 집의 낙지볶음은 그렇게 강한 맛이 아닙니다. 살짝 칼칼한 느낌이 나는 맛인데 낙지가 신선하다 보니 부드러운 양념과 어우러진 낙지의 맛이 아주 좋았습니다.


006낙지볶음(여행편지).jpg

    <낙지볶음>


007상차림(여행편지).jpg

    <상차림>


005김(여행편지).jpg

    <반찬으로 나온 김 구이입니다. 모양이 흐트러지지 않게 실로 묶어서 단정하게 나오더군요.>

 

목포의 뜰채는 목포를 여행할 때 한 번쯤 찾아가 볼 만한 낙지전문점입니다. 여러 미덕을 두루 갖춘 음식점이어서, 강렬하지는 않아도 은은한 기억이 되는 집이 아닐까 싶습니다. 뜰채에는 낙지와 관련된 거의 모든 음식이 있습니다. 낙지볶음과 낙지초무침 소 35,000, 50,000, 낙지비빔밥 11,000, 연포탕 17,000, 낙지 호롱구이 40,000, 불낙전골 13,000원 등.

 

뜰채 : (061)244-9995, 전남 목포시 죽교동 538-31, 목포시 해양대학로 229

 

001뜰채(여행편지).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