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은 대개 공업도시로 알려져 있지만 아름다운 해안 풍경을 품고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예전에는 울기공원이라 불리던 울산의 대왕암공원입니다.
아름다운 해안을 따라 걷기도 하고 철교를 건너 대왕암이란 섬으로 건너가기도 하고
또 울창한 송림에서 삼림욕을 즐길 수도 있는 곳입니다.
사계절 어느 때 가도 좋은 곳이니 경주나 울산을 여행할 때면 꼭 들러 보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