깊은 겨울잠에 빠져있던 강원도 횡성 청태산은 봄이 늦습니다.

4월 말경이면 어여쁜 야생화들이 피어 보는 이의 마음과 눈을 즐겁게 해주죠.

작고 앙증맞은 꽃들이어서 자세를 낮추고 눈높이를 맞추면 이 예쁜 야생화들을 감상할 수 있답니다.

그리고 청태산 정상도 멀지 않아서 깊고 울창한 숲을 거닐며 다양한 코스를 선택하여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점도 청태산의 큰 장점입니다.

야생화들의 비밀의 숲, 청태산으로 초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