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분주령의 야생화


태백 분주령은 천상의 화원으로 알려진 곳입니다. 그만큼 다양한 야생화들이 피는 곳으로 봄부터 늦가을까지 다양한 꽃을 만날 수 있죠. 더불어 숲이 울창하여 숲을 걷는 즐거움도 크며 대덕산 정상을 오를 수 있는 가벼운 산행도 곁들일 수 있어서 분주령은 걷기 여행으로서 최적의 코스라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올해는 꽃이 일러 처음 개방하는 4/20(토)에 찾아갑니다~



< 아래 사진은 5월 이후에 분주령에서 담은 사진입니다. 4월에는 바람꽃 종류, 얼레지, 피나물, 동의나물 등등 이른 봄 야생화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