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8() 달빛 머무는 고운 단풍길, 구수천 팔탄길 걷기

 


10/28(토) 달빛 머무는 고운 단풍길, 구수천 팔탄길 걷기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10월 여행 일정에는 대관령옛길 여행이 예정되어 있었으나, 답사를 마치고 가을 단풍철에 함께 하고 싶어 구수천 팔탄길 걷기 여행으로 변경하여 진행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바랍니다.


 

086구수천 팔탄길(여행편지).jpg

 

서로 이웃한 경북 상주와 충북 영동은 예부터 풍광이 수려하기로 유명했던 곳입니다. 우암 송시열 선생을 비롯해 많은 선비들이 이곳을 찾아 아름다운 풍경을 시로 남겼던 곳입니다. 이런 상주와 영동을 지나는 구수천을 따라서 호젓하게 걸을 수 있는 팔탄길이 있습니다. 여덟 개의 여울이 있는 길이란 뜻이죠. 구수천 깊은 산중을 구비구비 돌아흐르는 물길로 강과 산 그리고 숲의 풍경을 모두 즐길 수 있는 길입니다. 시원하고 자연스러운 풍광으로 걷다 멈추게 되고 걷다 뒤돌아보게 되는 멋진 길입니다. 누군가는 곶감처럼 아껴두고 조금씩 꺼내보고 싶은 길이라 하더군요. 길은 상주 옥동서원에서 영동 반야사까지 약 7~8km 정도로, 백옥정에 오르는 나무계단 길이 짧은 오르막일 뿐 다른 구간은 아이들도 걸을 수 있는 순한 강변길입니다. 가을 단풍도 아름답다고 알려져 있어서, 10 28() 단풍 고운 여덟 여울길, 구수천 팔탄길 걷기를 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바랍니다~

 

구수천 팔탄길 사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