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의 절정을 화사하게 수놓는 단풍 명소들

 

 

10월 중순이 되면 본격적인 단풍의 계절이 돌아옵니다. 우리땅에는 단풍이 예쁜 곳이 많은데, 그중에서 유명한 단풍 명소 몇 곳을 추려 보았습니다. 산행 코스나 걷기 힘든 코스는 빼고 비교적 쉽게 다녀올 수 있는 곳으로 추렸습니다단풍 명소로 여행을 떠날 때는 아침 일찍 출발하는 것이 좋습니다. 시간이 조금 늦어지면 사람이 워낙 많아 여행의 맛이 뚝 떨어지고 차도 많이 막힙니다. 그러니 아침 일찍 출발하고 또 일찍 돌아오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아래에 소개된 단풍 명소들의 단풍 절정기는, 제가 예상 시기를 적어놓긴 했지만, 그래도 각 여행지의 문의처로 전화를 해서 단풍 절정기를 확인하고 여행 일정을 잡으시는 것이 좋습니다.

 

 

평창 상원사

 

상원사 가는길14(여행편지).jpg

    <상원사>


강원도 평창의 오대산 상원사는 단풍으로 널리 알려진 곳은 아니지만 의외로 단풍이 고운 곳입니다상원사 단풍의 백미는 월정사에서 상원사까지 이어지는 약 8km의 비포장도로 주변과 상원사 주차장 부근입니다. 도로 변으로는 누렇게 물든 황색 단풍이 일렁이고 오대천 주변으로는 붉은 단풍이 진해, 여행객들의 마음을 빼앗는 곳입니다. 

주변에 좋은 여행지가 많아 가볍게 상원사까지만 돌아본 뒤 다른 주변 여행지를 돌아봐도 좋고, 아니면 비로봉 산행을 해도 좋습니다. 상원사 주차장에서 상원사와 적멸보궁을 차례로 지나 비로봉에 오른 뒤 상왕봉을 거쳐 북대사로 내려와 비포장길을 타고 상원사 주차장으로 돌아오면 됩니다. 총 산행시간은 약 5시간 정도로, 비로봉 전 약 1km가 힘든 경사길이고 나머지는 그리 힘들지 않습니다. 북대사에서 상원사 주차장까지 내려오는 길도 울긋불긋 고운 단풍길입니다. 단풍 절정기는 10월 둘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고찰 월정사와 상원사 그리고 양떼목장의 평창 여행

 

 

인제 곰배령

 

곰배령34(여행편지).jpg

    <곰배령> 


강원도 인제의 곰배령은 야생화로 유명한 곳입니다. 쉽게 보기 힘든 희귀 야생화들이 봄부터 가을까지 연이어 피어나서천상의 화원이라 불리는 곳이죠. 그렇지만 곰배령의 가을 단풍도 야생화 못지않게 아름답습니다. 곰배령에 오르려면 주차장에서 약 4km 정도를 걸어 올라가는데, 중간 지점인 강선계곡을 건너는 돌다리까지는 경사가 심하지 않아 쉽게 갈 수 있습니다. 단풍이 아름다운 곳도 바로 이곳까지입니다. 이 돌다리까지 강선계곡을 끼고 걷게 되는데 강선계곡과 어우러진 단풍이 은근하면서도 화려한 자태를 뽐내는 곳입니다. 곰배령 정상까지 다녀오는 데는 약 4시간 정도가 걸리는데, 굳이 산행을 원하지 않는 사람이라면 이곳 강선계곡 돌다리까지만 다녀와도 될 것 같습니다. 물론 가을 단풍 때만 그렇고, 여름 야생화를 보기 위해서는 정상까지 올라가야 합니다. 단풍 적기는 10월 둘째주 정도가 될 것 같습니다곰배령은 현재 출입 인원을 제한하고 있습니다. 곰배령에 가시려면 아래 자료를 참조해 미리 탐방 신청을 해야 합니다.

 

추천 여행 코스 울창한 숲과 야생화를 즐기는 산행인제 곰배령

 

 

인제 수렴동계곡

 

27수렴동계곡(여행편지).jpg

     <수렴동계곡>

 

강원도 인제의 수렴동계곡은 설악산에서 흘러내려 백담사 앞을 지나는 계곡입니다. 보통 수렴동대피소에서 백담사까지의 계곡을 부르는 이름이며, 이 계곡이 백담사를 지나면서부터 백담계곡으로 이름이 바뀝니다. 그러니까 수렴동계곡은 백담계곡의 상류입니다. 수렴동이란 이름은 물이 모인다는 뜻으로 설악산에서 흘러온 구곡담계곡과 가양동계곡이 만나서 수렴동계곡을 만듭니다. 수렴동계곡은 단풍나무도 많고 단풍의 색도 고와서 가을이면 단풍 여행객들이 많이 모이는 곳입니다. 백담사 입구인 용대리 주차장에서 백담사까지는 셔틀버스를 타고 들어간 뒤 백담사에서 수렴동대피소까지 왕복 9.4km를 걸으며 수렴동의 단풍을 즐기게 됩니다. 그러나 단풍철 주말이면 사람이 너무 많아서 셔틀버스를 타기 힘들 정도이니, 주말을 피해 주중에 다녀오시는 것이 좋습니다.

 

추천 여행 코스 설악산 백담사와 수렴동 트레킹

 

 

봉화 청량사

 

14청량사(여행편지).jpg

    <청량사>


경북 봉화의 청량산은 경북 내륙지방을 대표하는 명산으로, 가을이면 단풍이 아름답기로 유명합니다. 산에 큰 봉우리 열두 개가 있다 하여 육육봉이라 불리기도 하는데, 가볍게 단풍 나들이를 한다면 청량사까지 올라 청량사를 돌아보고 산꾼의 집을 거쳐 금탑봉을 돌아 응진전을 지나 도로로 내려오는 코스를 택하면 됩니다.  2시간 정도 거리인데, 금탑봉을 돌아가는 오솔길 옆에 청량사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멋진 조망처가 있습니다. 이 자리가 청량산 단풍을 즐기기에도 가장 좋은 자리입니다청량사 입구인 모정이라는 곳에서 청량사까지 30분 정도의 시멘트 포장도로가 경사가 심하고 나머지 길은 그리 힘들지 않습니다. 단풍 절정기는 10월 셋째주에서 넷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가을 정취 물씬 풍기는 청량사와 퇴계 선생의 도산서원

 

 

공주 갑사

 

진입로07(여행편지).jpg

     <갑사>


충남 공주의 갑사는 아주 오래된 단풍 명소로 예부터 봄에는 마곡사요, 가을에는 갑사라는 뜻의 춘마곡 추갑사라는 말이 있을 정도입니다. 하지만 갑사 단풍은 그리 화려하진 않습니다팔상전 부근의 단풍이 붉은 빛을 띠어 화사한 편이지만전체적으로 갑사의 단풍은 누런 황갈색 단풍입니다주차장에서 갑사까지 이어지는 오리장숲이 누런 황갈색 단풍으로 물드는데은은한 분위기가 빼어나고 또 숲이 터널을 이룰 정도로 울창한 길이어서 가을 날 산책 삼아 걷기에도 그만입니다. 주차장에서 갑사까지는 약 30분 정도 거리이며, 단풍 절정기는 10월 넷째주나 11월 첫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만추의 가을숲이 아름다운 갑사와 상쾌한 동학사

추천 여행 코스 가을 정취가 빼어난 공주 갑사와 마곡사 여행

 

 

공주 마곡사

 

마곡사 대웅보전(여행편지).jpg

    <마곡사>


충남 공주의 마곡사(麻谷寺)는 봄 경치가 아름답다고 알려진 곳이지만 가을 단풍도 빼어난 곳입니다. 마곡사로 이어지는 태화천 주변의 연한 갈색의 가을잎이 아늑하고, 사찰 초입의 해탈문과 천왕문 주변의 붉은 단풍이 아주 곱습니다. 또 다리를 건너면 범종루 주변의 가을 풍경도 좋고, 대웅보전 앞의 커다란 단풍나무도 인상적입니다김구 선생의 흔적이 남아 있고 또 다양한 문화재가 있는 사찰이어서단풍과 함께 차분하게 돌아보기 좋은 곳입니다.

 

추천 여행 코스 단풍 짙은 마곡사와 옛 시골 마을의 풍경 외암리민속마을

추천 여행 코스 가을 정취가 빼어난 공주 갑사와 마곡사 여행

 

 

문경 문경새재

 

문경새재(여행편지).jpg

    <문경새재>


경북 문경의 문경새재는 경상도와 충청도를 잇는 관문으로, 옛날부터 주요 교통로로 쓰였던 곳입니다. 다른 이름으로 조령이라 부르기도 하는데, 이는 새재의 한자어입니다. 문경새재를 넘어 반대방향인 괴산의 수옥폭포까지는 약 11km 정도의 거리로 트레킹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인 거리입니다. 또 문경새재에는 KBS 사극촬영장과 세 개의 관문 그리고 문경새재박물관, 조령원터, 교귀정,조곡폭포 등이 있어 중간중간 볼거리가 계속 이어지는 것도 새재 트레킹의 장점입니다.

새재의 단풍은 2관문과 3관문 사이가 가장 아름답습니다. 1관문과 2관문 사이가 아기자기한 볼거리가 있는 편이라면, 2관문과 3관문 사이는 우거진 숲이 멋진 길로 이 길의 단풍이 곱습니다. 새재를 넘게 되면 다시 출발지로 돌아오는 교통편이 좋지 않으므로, 새재 주차장에 차를 주차시킨 뒤 3관문까지만 갔다가 다시 돌아오는 것도 좋습니다. 걷는 거리는 좀 길어져서 약5시간 정도를 잡아야 하지만, 걷기를 좋아하는 분들은 한 번쯤 가볼 만한 곳입니다.

 

추천 여행 코스 단풍이 아름다운 문경새재 트레킹

 

 

김천 직지사

 

1청풍료 앞 삼층석탑2(여행편지).jpg

     <직지사>


경북 김천의 직지사는 단풍 명소로 자주 꼽히는 절은 아니지만 의외로 단풍이 아름다운 사찰입니다경내에 짧지만 단풍 터널도 있고,성보박물관 뒷편의 단풍은 아주 강렬합니다직지사는 유서 깊은 거찰로 볼거리가 다양한 절이어서단풍 나들이를 겸해 사찰 기행을 하기에도 아주 좋은 곳입니다다른 단풍 명소처럼 인산인해를 이룰 정도로 사람이 많지도 않아서 비교적 여유롭게 단풍을 즐길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추천 여행 코스 멋진 은행나무가 있는 영국사와 단풍 고운 직지사

 

 

고창 선운사

 

선운사26(여행편지)1.jpg

     <선운사>


전북 고창의 선운사는 여행자들에게 늘 동경의 대상이 되는 곳이죠. 사계절 언제 가도 그 아름다움을 잃지 않고 있어, 굳이 계절을 따져가며 갈 필요도 없는 곳입니다. 그러나 선운사의 이런 아름다움은 사찰에 있는 것이 아니라 사찰 앞 도솔천에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선운사로 들어가는 길목의 도솔천, 특히 부도밭 건너편의 도솔천은 이름 그대로 천상의 세계를 방불케 합니다선운사의 단풍도 이 도솔천 부근이 가장 아름답습니다. 붉은 단풍잎이 도솔천까지 붉게 물들이는 풍경은 자연이 빚어내는 걸작이라 할 수 있습니다.

선운사로 단풍 나들이를 떠날 때는 선운산까지 올라보는 것도 좋습니다. 선운산 등산로 주변에도 울긋불긋 물든 단풍이 여행자들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줍니다. 일반적인 산행 코스는 선운사를 출발해 계곡을 따라 오르게 됩니다. 진흥굴장사송을 지나 도솔암, 마애불, 용문굴, 낙조대를 거쳐 천마봉에 오르게 되는데, 산행길이 그리 힘들지 않습니다산행 시간은 3~4시간 정도이며 선운사의 단풍 절정기는 11월 첫째주나 둘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화사한 단풍으로 물드는 선운사와 문수사

 

 

고창 문수사

 

21문수사(여행편지).jpg

     <문수사>


전북 고창의 문수사는 문수산 자락에 자리한 작고 아늑한 사찰입니다. 사람들의 관심을 끌 만한 문화재도 없고 역사적인 의미도 없는 소박한 절이지만, 가을 단풍만큼은 어느 곳에 비해도 뒤지지 않을 정도로 빼어난 곳입니다. 일주문에서 사찰에 이르는 약 1km 정도의 길이 붉은 단풍과 황갈색의 단풍으로 짙게 물들어 가을의 절정을 느끼게 해줍니다. 이 길의 단풍나무는 수령이 약 100~400년 정도로 추정되며, 이 단풍나무숲이 천연기념물 제463호로 지정되기까지 했습니다. 단풍나무 군락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것은 아마 이곳이 유일한 것 같습니다진입로를 지나 사찰 주변에도 단풍이 좋은 곳입니다. 단풍 절정기는 11월 둘째주 정도입니다.

 

추천 여행 코스 화사한 단풍으로 물드는 선운사와 문수사

 

 

장성 백양사

 

24백양사(여행편지).jpg

     <백양사>


전남 장성의 백양사는 가까운 정읍의 내장사와 함께 우리나라 최고의 단풍 명소입니다. 단풍철이면 수많은 사람들이 찾아와 인파에 시달릴 정도로 사람이 몰리는 곳입니다. 백양사의 단풍은 백양사 앞에 저수지를 바라보며 서 있는 쌍계루 부근이 백미라 할 수 있습니다. 쌍계루는 뒤로 백암산을 배경으로 앞으로는 큰 저수지를 내려다보고 있어, 그 자리만으로도 탄성을 자아내게 하는 누각인데, 가을이면 이 쌍계루 주변이 붉은 단풍으로 울긋불긋해져 화려하기 그지없습니다. 주차장에서 백양사까지는 약 20분 정도 걸어야 하는데 이 길의 단풍도 좋습니다. 그러나 단풍철에 백양사를 찾을 때는 아침 일찍 출발해야 합니다. 조금 지체하게 되면 백양사 앞 삼거리에서 백양사 주차장까지 들어가는 길도 차량으로 꽉 들어차 길에서 시간을 다 버릴 수도 있습니다. 단풍 절정기는 11월 둘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단풍 고운 백양사와 치유의 숲 축령산 편백숲

추천 여행 코스 단풍으로 유명한 가을 사찰내장사와 백양사

 

 

정읍 내장사

 

내장사 진입로11(여행편지).jpg

     <내장사>


전북 정읍의 내장사는 두 말할 필요가 없는 우리나라 최고의 단풍 명소입니다. 매표소를 지나 내장사까지 이어지는 길 주변이 온통 붉은 단풍나무 일색입니다. 또 이 내장사의 단풍은 유난히 붉은색을 띠고 있어, 온 세상이 다 붉게 물드는 듯한 느낌이 드는 곳입니다. 가을날 온통 붉은색 일색인 화사한 단풍을 보고 싶으면 이 내장사가 제격입니다. , 백양사와 마찬가지로 이곳 내장사도 아침 일찍 출발해야 합니다. 늦게 가게 되면 길도 엄청나게 막히고 또 주차장에서 매표소까지도 한참을 걸어야 합니다. 매표소에서 내장사까지는 느린 걸음으로도 한 시간 정도면 충분합니다. 매표소에서 내장사로 들어가는 길은 두 갈래가 있는데, 갈 때는 도로를 따라가고 나올 때는 계곡을 따라 나오는 것이 좋습니다. 두 길 모두 단풍이 좋은데 도로 변의 단풍이 더 화사하지만 아무래도 좀 인공적인 느낌이 들고 계곡 주변의 단풍은 자연스럽고 호젓한 느낌입니다단풍 절정기는 11월 둘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단풍 고운 내장사와 소박한 내장산 자연관찰로

추천 여행 코스 단풍으로 유명한 가을 사찰내장사와 백양사

 

 

청송 주왕산과 주산지 

 

19주왕산(여행편지).jpg

     <주왕산>


경북 청송의 주왕산은 그리 높은 산은 아니지만 빼어난 산세로 많은 산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명산입니다. 곳곳에 우뚝 솟아 있는 거대한 암벽과 등산로를 따라 이어지는 주방천의 폭포와 소들이 신비로운 경관을 빚어냅니다. 주왕산은 봄이면 계곡을 따라 피어나는 수달래가 볼 만하고 여름의 녹음과 계곡, 가을의 단풍, 겨울의 설경이 모두 빼어나 사계절 사람들이 끊이지 않는 산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중에서도 가을 단풍을 최고로 꼽는 단풍 명산이라 할 수 있습니다 주왕산의 단풍은 화려한 편은 아니지만은은한 가을 분위기를 잘 느낄 수 있는 단풍입니다.

주왕산을 여행할 때 주왕산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있는 주산지도 같이 둘러볼 만합니다. 저수지 안에 수령이 백년도 넘은 버드나무들이 줄지어 있어 환상적인 느낌을 주는 곳으로, 이곳의 가을 단풍도 아름답기로 유명합니다. 아침 햇살에 빛나는 단풍이 유명한 곳이니 아침 일찍 들르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예전만 못하다는 평이 많은 곳이어서 무리하게 찾아갈 필요는 없습니다두 곳 모두 단풍 절정기는 11월 둘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당당한 기암과 폭포가 일품인 주왕산계곡

 

 

남원 뱀사골

 

뱀사골 단풍(여행편지).jpg

     <뱀사골>


뱀사골은 지리산의 많은 계곡들 중에서 가장 부드러운 계곡이라 할 수 있습니다계곡이 가파르지 않고 완만하고 또 계곡을 따라 자연관찰로를 잘 만들어 놓아서 편안하게 걸을 수 있습니다뱀사골의 단풍은 군락을 이룰 정도로 화려하진 않지만계곡 풍경과 어우러진 단풍이 자연스럽고 곱습니다.

 

추천 여행 코스 물빛 고운 지리산의 아름다운 계곡뱀사골

 

 

구례 피아골

 

23삼홍소(여행편지).jpg

     <피아골>


가을 지리산에서 단풍이 가장 아름다운 곳을 꼽는다면 많은 사람들이 피아골을 꼽습니다. 피아골은 계곡 자체도 아기자기하고 단풍나무도 많아, 가을철 단풍 트레킹을 즐기기에 최고의 계곡이라 할 수 있습니다. 피아골의 들머리는 직전마을이라는 작은 마을인데 단풍철에는 이곳에 차를 주차시키기가 좀 힘듭니다. 넉넉한 마음으로 직전마을 아래의 연곡사에 차를 대고 걷는 것이 좋습니다. 연곡사에서 직전마을까지의 길도 고운 단풍을 볼 수 있는 길입니다. 피아골 단풍 나들이는 피아골 대피소까지만 가면 됩니다. 피아골 대피소를 지나면 능선을 오르는 길이어서 길도 가파르고 계곡과도 멀어지므로 산행을 생각하지 않는다면 피아골 대피소가 적당한 반환점입니다. 연곡사에서 피아골 대피소까지는 약 2시간에서 2시간 30분 거리입니다. 단풍 절정기는 11월 둘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단풍으로 유명한 지리산 피아골 트레킹

추천 여행 코스 : (1박 2일) 지리산 노고단과 피아골을 걷는 트레킹


 

해남 대흥사

 

74대흥사(여행편지).jpg

    <대흥사>


가을이 물러가면서 한반도 내륙에 마지막 단풍을 흩뿌리는 곳이 해남의 대흥사입니다. 대흥사는 유서 깊은 사찰답게 사찰로 들어가는 진입로가 아주 아름다운 곳입니다. 상가단지 앞에 새로 세운 일주문을 지나면 바로 울창한 숲길이 이어집니다. 이 길 중간부터 붉은 단풍들이 모습을 드러내기 시작해 대흥사까지 중간중간 멋진 단풍나무들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새로 세운 큰 일주문에서 대흥사까지는 1시간 넘게 걸어야 합니다. 이 길을 걸어도 좋지만 차를 타고 들어가도 좋습니다. 들어가다 보면 작은 주차장이 하나 있는데, 이 주차장에서 유선여관을 지나 일주문까지의 단풍도 곱습니다. 이 작은 주차장에서 대흥사까지는 약 30분 정도 걸으면 되는 거리입니다. 대흥사의 단풍 절정기는 11월 둘째주나 셋째주 정도로 예상됩니다. 

 

추천 여행 코스 (1박 2바다와 산 고찰이 어우러진 해남 여행

추천 여행 코스 (1박 2남도의 맛과 풍광을 찾아가는 강진 해남 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