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082감천문화마을(사진관).jpg


사진은 한국의 산토리니라 불리기도 하는 부산의 감천문화마을입니다. 부산의 대표적인 달동네에 색을 입혀서 마치 색종이로 만든 마을처럼 보입니다. 이제는 당당히 부산의 대표 여행지 중의 하나가 되었습니다. 그렇게 되어서 마을 사람들에게 어떤 도움이 되는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부산을 찾아가는 여행자들이 여행 목록에 꼭 넣는 마을이 되었습니다. 여행편지에서도 부산에 간 지 꽤 되었네요. 다시 부산 여행 계획을 잡아봐야겠습니다.